“농협 사업구조개편을 당초 취지대로 진정성 있게 실시하라”

농협중앙회가 지난 14일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실시한 업무보고에서 이동필 장관은 “농협 사업구조개편의 취지는 판매농협 실현을 통해 농협이 조합원을 위한 조직으로 다시 태어나게 하기 위한 것”이라며 “농협이 개편된 지 1년 남짓한 시간이 지났는데 무엇이 바뀌었는지, 진정성 있게 변화했는지 스스로 돌아봐야 한다”고 주문했다.

판매농협 구현을 목표로 지난해 사업구조개편을 진행했지만 현장에서는 아무런 변화를 못 느끼고 있는 등 지적이 고조되자 이동필 장관이 농협 임직원들에게 직접 문제점을 제기하고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이동필 장관은 “사업구조개편 이후 농협에 대한 농업인과 국민들의 기대가 크고 농협이 앞으로 변화된 모습과 성과에 대해 많은 사람이 예의주시하고 있다”면서 “(농협 임직원들이) 농업 문제를 해결하는데 주인의식을 갖고 고민하는지, 농업인들에게 열의와 진정성을 갖고 다가서고 노력했는지 농업인들의 눈높이에서 농협의 진정성, 농협의 변화를 느끼게 해줘라”고 말했다.

이동필 장관은 농협 사업구조개편에 대한 주문과 함께 농축산물 유통구조개선, 생산비 절감 등에 대해 농협이 역할을 충실히 해줄 것을 강조했다.

이 장관은 “정부는 농축수산물 유통구조개선을 국정과제로 선정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며 “유통구조개선의 핵심은 농협의 역할을 어떻게 강화할 것인가로 농협이 경제사업 활성화를 차질 없이 추진하고 직거래 등 새로운 유통경로를 만드는 등 모든 역량을 결집해달라”고 말했다.

또 “농협이 농자재 유통구조 개선과 물류비용 절감을 위해 권역별 자재유통센터, 시·군별 자재판매장을 건립해 운영하는데 이런 부분이 실제 농가 경영비나 일손 경감과 연결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면서 “농업의 6차 산업화를 위해 농협이 참여하고 역할을 분담해달라”고 요청했다.
2013/05/21 09:23 2013/05/21 09:23

http://kaffcoop.kr/trackback/1063

Leave a Comment
블로그이미지
About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농축협 문제 및 협동조합 운동에 관심 있는 농민 조합원 여러분을 위한 공간입니다.